KOICA로고

홍보마당

  • KOICA 뉴스
  • 공지사항
  • KOICA 헤드라인
    • KOICA 본부
    • KOICA 해외사무소
  • 언론에 비친 코이카
    • 언론보도
    • 보도자료
  • 멀티미디어뱅크
  • 홍보간행물
    • 브로셔
    • 리플렛
    • 뉴스레터
    • 뉴스레터
    • KOICA연보
    • 함께읽는 KOICA사업 이야기
    • 공모전 수상작 모음집
    • 논문공모수상집
    • KOICA카툰
    • 혁신적 개발협력 프로그램(DIP) 소개자료
  • 홍보이벤트
    • 견학프로그램
    • 국제개발협력 특별강의
    • 글짓기공모전
    • 논문공모전
    • 지구촌체험관
  • 청소년마당
  • 홍보대사
HOME > 홍보마당 > KOICA헤드라인_해외
POSTING PRINT
KOICA헤드라인_해외
제목 KOICA, 미얀마에 동서남북 관통하는 고속도로 설계한다 - KOICA-미얀마, ‘중추 고속도로 타당성 조사’ 협의의사록 체결
작성일 2018-02-20
첨부파일

사진 1. 협의의사록 서명

왼쪽에서부터 신의철 소장, 건설부 장관(Union Minister of Construction) 우한조(U Han Zaw), 건설부 고속도로부 부장(Director General) 우온륀(U Ohn Lwin)

 

 

02.jpg

 

사진 2. 협의의사록 교환

왼쪽에서부터 신의철 소장, 건설부 장관(Union Minister of Construction) 우한조(U Han Zaw), 건설부 고속도로부 부장(Director General) 우온륀(U Ohn Lwin)

 

 

03.jpg

 

사진 3. 기념촬영

왼쪽에서부터 강길범 부소장, 신의철 소장, 건설부 장관(Union Minister of Construction) 우한조(U Han Zaw), 고속도로부 부장(Director General of Highways) 우온륀(U Ohn Lwin), 사무차장(Permanent Secretary) 우윈띤(U Win Tin), 차관(Deputy Minister) 우쪼린, 교각부 부장(Director General of Bridges) 우쉐리(U Shwe Lay), 건물부 부장(Director General of Building) 우떼인죠(U Thein Zaw). 끝.

 

 

KOICA, 미얀마에 동서남북 관통하는 고속도로 설계한다

- KOICA-미얀마, ‘중추 고속도로 타당성 조사’ 협의의사록 체결

 

 

 

정부 무상원조 전담기관인 KOICA(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는 13일 미얀마 건설부와 주재국 동서남북을 연결하는 중추 고속도로 764km 구간 설계를 위한 협의의사록을 체결했다.

 

‘미얀마 중앙 중추 고속도로 타당성 조사 사업’은 ▲ 현재 남북을 연결하는 양곤-네피도(수도)-만달레이(제2도시) 간 고속도로(524km) 개량을 위한 타당성 조사와 기본설계 ▲ 동서를 연결하는 양곤-응야욕까웅 간 신규 고속도로(240km) 건설을 위한 타당성 조사 ▲ 설계 완료 후 잠재적 투자자(국제기구, 투자기업) 대상 워크숍 및 로드쇼 지원 등을 골자로 하고 있다. 사업을 위해 2020년까지 3년 간 580만불(한화 약 62억)의 무상원조자금이 투입된다.

 

미얀마는 전체 도로의 75%가 비포장 상태이며, 고속도로도 남북을 연결하는 1개뿐일 정도로 도로망이 부족하다. 유일한 고속도로인 양곤-만달레이 524km 구간도 연약한 지반과 배수 불량으로 도로구조가 약화되고 있어 화물차 운행은 금지된 상태다. 인도-미얀마-태국 간 1360km에 달하는 고속도로망이 건설 중인 가운데, 물류 활성화를 위해서는 도로구조 개선과 안정성 향상이 필요하다.

 

또한 미얀마는 서부 해안 경제특구인 다웨이 지역에 심해항구를 건설하여, 태국 방콕까지 고속도로를 연결하는 대규모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다웨이가 동남아의 새로운 물류 거점으로 발돋움하기 위해서는 심해항과 내륙을 연결하는 동서 방향 고속도로 신축과 이를 위한 타당성 검토가 필요하다.

 

KOICA는 이번 사업을 통해 남북 고속도로 구간 개량과 신규 동서 고속도로 건설에 대한 경제적 효율성을 확보하고, 미얀마의 관광, 물류, 산업 등 경제발전의 기반을 구축할 예정이다. 더 나아가 지역균형 발전, 통행 시간 및 비용 절감, 자동차 에너지 효율 향상, 도로교통 안전 확보 등을 통해 지속가능개발목표(SDGs)의 달성과 사회경제적 손실비용 감소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협의의사록 체결식에 참석한 우한조(U Han Zaw) 건설부 장관은 “타당성 조사 결과가 교통·인프라 구축의 기반을 마련하고, 주변 환경과 천연자원 보호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주요 도로망 연결을 통한 통합적인 도로교통 체계 구축으로 미얀마의 관광사업과 경제발전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의철 KOICA 미얀마 사무소장은 “이번 사업은 국가 발전에 가장 기본이 되는 고속도로의 안전을 향상시켜 미얀마 경제 산업 발전에 촉진제가 될 것이다”며 “한국 기업 진출을 통해 우리나라 문재인 대통령이 제시한 ‘신(新)남방정책’의 추진에도 기여하여, 미얀마와 한국의 경제협력을 더욱 돈독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목록


 
홍보실장/이영주, 남효리, 전화: 031-740-0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