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ICA로고

홍보마당

  • KOICA 뉴스
  • 공지사항
  • KOICA 헤드라인
    • KOICA 본부
    • KOICA 해외사무소
  • 언론에 비친 코이카
    • 언론보도
    • 보도자료
  • 멀티미디어뱅크
  • 홍보간행물
    • 브로셔
    • 리플렛
    • 뉴스레터
    • 뉴스레터
    • KOICA연보
    • 함께읽는 KOICA사업 이야기
    • 공모전 수상작 모음집
    • 논문공모수상집
    • KOICA카툰
    • 혁신적 개발협력 프로그램(DIP) 소개자료
  • 홍보이벤트
    • 견학프로그램
    • 국제개발협력 특별강의
    • 글짓기공모전
    • 논문공모전
    • 지구촌체험관
  • 청소년마당
  • 홍보대사
HOME > 홍보마당 > KOICA헤드라인_본부
POSTING PRINT
KOICA헤드라인_본부
제목 KOICA, CTS 이노베이션 데이(Innovation Day) 성황리에 종료 - KOICA-GS글로벌, 국내 스타트업 성장 돕는 MOU 체결
작성일 2018-01-29
첨부파일

 2.jpg

 

3.jpg

 

 

KOICA, CTS 이노베이션 데이(Innovation Day) 성황리에 종료

-KOICA-GS글로벌, 국내 스타트업 성장 돕는 MOU 체결

 

 

정부 무상원조 전담기관인 KOICA(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는 29일 강남구 역삼동 GS타워에서 개발도상국에 기여하는 혁신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CTS 이노베이션 데이(Innovation Day)'를 개최했다.

 

제 1회를 맞이하는 이번 이노베이션 데이는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새로운 아이디어로 세상을 바꾸자’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KOICA는 2015년부터 청년 기업가들의 아이디어와 기술을 접목하여 의료, 교육, 에너지 등의 문제를 해결하는 새로운 공적개발원조(ODA)사업인 CTS프로그램(Creative Technology Solution, 혁신적 기술 프로그램)을 통해 개발도상국을 돕는 스타트업들을 발굴, 양성해 왔다.

 

KOICA CTS사업은 창의적 혁신 아이디어 및 기술을 ODA에 적용하는 방식으로 개발도상국의 문제 해결을 돕는 프로그램이다. 2015년 10개 사업, 2016년 6개 사업, 2017년에는 17개 기업을 지원했다. 2016년 7월부터는 빌&멜린다 게이츠 재단의 그랜드챌린지 공식 파트너로 활동 중이다.

 

이미경 KOICA 이사장은 사회적 가치 비전선포식을 통해 “사회적 가치란 양질의 일자리 창출, 상생협력 및 공동체와 민주주의를 만드는 것”이라고 전하며 “KOICA는 앞으로 ▲일자리 문제를 위한 제도적인 장치를 마련하고 ▲CTS기업에 글로벌 사회적 가치 인증 제도를 도입하고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서로 공생발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허세홍 GS글로벌 대표이사는 이날 ‘공생발전을 위한 GS글로벌의 KOICA CTS사업 지원 계획’을 선포하고 이 내용을 담은 양해각서(MOU)를 이미경 KOICA 이사장과 교환했다. 이번 MOU는 한국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공공기관과 대기업이 이례적으로 협력한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GS글로벌은 앞으로 ‘무역 아카데미’를 개설해 CTS 참여벤처기업에 해외 진출 노하우를 전수하고 GS글로벌의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무역 거점을 확보하는데 돕기로 했다. 또 GS그룹 계열사와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등 KOICA-GS그룹 차원의 지속적 협력도 다짐했다.

 

이번 행사에는 허세홍 GS글로벌 대표이사를 비롯해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조현 외교부 제 2차관 등이 참석해 일자리 창출 및 사회적 가치 비전에 대해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홍종학 장관은 “혁신은 ‘날카로운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눈’이라고 정의하며 우리 청년들이 혁신적 아이디어를 갖고 KOICA CTS프로그램을 통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 지구촌 발전에 기여하길 바란다”며 “중소벤처기업부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조현 차관도 “혁신은 제한된 자원과 주어진 환경 속에서 최대한의 성과를 내는 것”이라며 “혁신 과정에서의 소통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2,3부에서는 트리플래닛, 제윤, 루미르, 에누마, 뷰노코리아, 스페이스워크 등 CTS 프로그램에 참여한 기업이 사업성과 발표를 하고, 제 3세계 시각 장애인을 위한 저가형 점자 모듈 및 교육 콘텐츠를 개발한 ‘닷’과 차세대 모바일 말라리아 진단키트를 개발한 ‘노을’도 성공사례를 공유했다. 또한 2018년 상반기 프로그램 공모 설명회가 진행됐다.

 

올해 CTS 사업에 참여하려는 기업은 2월 7일부터 시작되는 공모 일정에 참여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CTS 홈페이지(http://www.koica-cts.com/)에서 찾을 수 있다.

 

이미경 이사장은 “앞으로도 KOICA는 청년들의 일자리 창출과 함께 혁신적인 기술로 ODA에 도움이 되는 CTS프로그램을 꾸준히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끝.

 

[참고] 주요 참석 CTS 기업 소개

기업명

사업국가

분 야

사업내용

트리플래닛

네팔

농어촌

트리플래닛은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네팔의 커피농장 조성을 도우면서 동시에 커피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크라우드파밍 플랫폼’을 제안. 생산 및 소비 과정에서 네팔 현지 농민의 수익을 극대화함과 동시에 소비자에게는 커피 농장과 공정무역 소비로 이어지도록 함.

제윤

모로코

보건

의료

제윤은 모로코에 결핵환자의 복약관리를 돕는 스마트 약상자를 보급하여, 복약 직접 관리에 소요되는 인력 및 비용 절감. 향후 비감염성 질환인 당뇨, 고혈압 환자로까지 약상자 보급을 확대할 계획

루미르

인도네시아

환경

현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폐식용유를 전기에너지로 전환시켜 기존 등유 램프보다 더 밝은 빛을 내는 ‘고효율 열전발전램프’를 개발해 빛 부족 문제를 해결함과 동시에 이산화탄소 절감에 기여

에누마

탄자니아

교육

에누마는 개도국 환경에 최적화된 아동교육 ‘킷킷학교’를 개발해 학교·교사 미소재지에서도 인터넷 지원 없이 초절전형 태블릿만으로 기초 문해 및 수리 교육이 가능하게 함. 언어 확장성·오픈 소스 기반으로 제품을 설계해 전 세계 문명퇴치에 기여하고자 함.

뷰노코리아

몽골

보건

의료

뷰노는 성매개 감염균의 특징과 형태를 판별하는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의료전문인력이 열악한 개도국에서 환자 사진을 모바일로 전송하면 인공지능이 진단 결과 알려주는 서비스를 제공함.

스페이스워크

베트남

농어촌

스페이스워크는 사회·경제적 약자를 위한 저렴주택(Affordable Housing)을 대량 공급하고자 하는 베트남의 사회주택 정책에 발맞춰, 효율?효과적인 토지 계획, 개발, 운영을 돕는 스마트 설계 프로그램을 개발(사업성 검토에 필요한 기획설계, 조감도, 물량 산출 등이 가능한 프로그램) 중임.

케냐

인도

교육

IT

닷은 점자 모듈 ‘닷 미니’(스마트폰 크기의 점자패드)를 개발하여 1)음성재생과 동시에 점자를 출력하여 스스로 학습할 수 있도록 하고, 2)컴퓨터·스마트폰에 연결하면 점자로 변환, 시각장애인도 교육 콘텐츠를 포함한 광범위한 정보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함

노을

캄보디아말라위

보건

의료

노을은 말라리아 퇴치를 위해 언제, 어디서, 누구나, 빠르고, 정확하게 진단 가능한 혁신적인 말라리아 진단키트 (1개에 $1~$2 이하) 보급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