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ICA로고

홍보마당

  • KOICA 뉴스
  • 공지사항
  • KOICA 헤드라인
    • KOICA 본부
    • KOICA 해외사무소
  • 언론에 비친 코이카
    • 언론보도
    • 보도자료
  • 멀티미디어뱅크
  • 홍보간행물
    • 브로셔
    • 리플렛
    • 뉴스레터
    • 뉴스레터
    • KOICA연보
    • 함께읽는 KOICA사업 이야기
    • 공모전 수상작 모음집
    • 논문공모수상집
    • KOICA카툰
    • 혁신적 개발협력 프로그램(DIP) 소개자료
  • 홍보이벤트
    • 견학프로그램
    • 국제개발협력 특별강의
    • 글짓기공모전
    • 논문공모전
    • 지구촌체험관
  • 청소년마당
  • 홍보대사
HOME > 홍보마당 > KOICA헤드라인_본부
POSTING PRINT
KOICA헤드라인_본부
제목 KOICA 과테말라 기후변화 대응사업, GCF 지원 대상 선정
작성일 2018-10-25
첨부파일

 

 

KOICA 과테말라 기후변화 대응사업, GCF 지원 대상 선정

 

 

- IUCN과 공동으로 산림훼손·수자원고갈 등 대응 … 2,200만 달러 지원 받아

- 향후 KOICA, GCF 이행 기구 인증 위한 발판 기대

 

 

정부 무상원조 전담기관 KOICA가 과테말라에서 계획 중인 산림 복원 및 기후정보 시스템 구축 사업이 녹색기후기금(GCF)*의 지원을 받게 됐다.

※녹색기후기금(GCF) : 개발도상국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 적응을 지원하기 위한 국제연합(UN) 산하 기구다. 기후변화에 따른 개발도상국의 피해를 줄이고 잘 적응할 수 있게 선진국들이 마련한 기금을 관리한다.

 

KOICAGCF가 지난 19일 바레인 마나마에서 개최된 제21차 이사회를 통해 과테말라 서부 고원지대 기후변화 복원력 강화사업2,200만 달러를 지원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산림이 파괴된 과테말라 서부 고원지대

과테말라 서부 고원지대 기후변화 복원력 강화사업KOICA가 세계자연보전연맹(IUCN)*’2017년부터 공동 현지조사를 통해 발굴한 사업이다. 사업대상지는 과테말라 서부 고산지대 모타과-코일코 및 셀레과다. 해당 지역은 기후 변화에 따른 극심한 가뭄 및 집중폭우로 산림훼손 및 수자원 고갈, 농작물 손실, 농경지황폐화 등이 심각한 상태다.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 2차 세계대전으로 자연환경이 심하게 파괴된 것을 계기로 세계의 자원과 자연보호를 위해 유엔의 지원을 받아 설립됐다. 주된 업무는 자원 및 자연 관리, 멸종위기 동식물 보호, 야행동식물의 서식지 및 환경 보전을 위한 연구 조사도 병행한다.

 

◎ 산림회복을 통한 과테말라 기후 역량강화

KOICA는 이번 GCF2,200만 달러 지원을 계기로 전체 사업예산 3,760만 달러 중 500만 달러를 지원해 IUCN2019년부터 2025년까지 △산림복원 및 조림 지원 △소득증대를 위한 소규모 사업 지원 △기상기후정보 서비스 개선을 위한 지역 대학 및 유관 기관 역량강화 지원 등을 한다. 또 과테말라 서부 치말테낭고 및 케찰테낭고 등 2개 주 5만여 명의 주민들을 대상으로 수자원 시설개선, 작물재배교육, 산림보존 관리교육 등도 한다.

 

KOICA는 이번 사업을 통해 해당 지역 생태계 복원으로 취약계층 생계 및 식량안보 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KOICA, GCF 이행기구 인증 위한 긍정적 영향력 기대

특히 이번 사업이 GCF의 가이드라인을 충실히 이행해 준비한 것을 인정받아 동 기관으로부터 예산지원을 받게 된 만큼 향후 GCF 이행기구* 인증 추진을 위한 경험 및 노하우를 축적하게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GCF 이행기구 : GCF 이행기구는 GCF의 재정을 지원받아 저탄소-기후친화적 개발 원칙에 맞는 기후변화 사업을 수행하는 곳이다. 전 세계적으로 59개 기관만이 인증 받았으며 우리나라에서는 KDB산업은행이 유일하다.

KOICAGCF 이행기구로 인증 받으면 국제 기준에 맞는 ODA 사업 수행을 통해 우리나라 대표 ODA 수행기관으로서 위상 제고가 가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또 국제사회와 파트너십 강화를 통해 지속가능개발목표(SDGs) 및 파리협정* 이행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파리협정 : 2015년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에서 195개 당사국이 채택한 협정으로, 선진-개도국을 포함한 모든 국가가 온실가스 감축에 동참해 평균온도 상승을 2℃로 제한하기로 합의했다.

 

이미경 KOICA 이사장은 공동 사업 추진을 통해 과테말라 주민들이 향후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역량을 가질 것으로 기대한다이번 사업이 GCF의 지원을 받는 만큼 향후 KOICAGCF 이행기구 인증을 위한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KOICA (한국국제협력단·Korea International Cooperation Agency)

KOICA는 지난 1991년 설립된 이래 르완다, 요르단, 캄보디아, 페루 등 44개국에서 교육, 보건·의료, 공공행정, 기술·환경·에너지, 농림수산 분야에서 프로젝트 사업, 국내초청연수, 전문가파견, 해외봉사단 파견, 개발 조사, 인프라 구축, NGO 지원, 재난복구지원, 국제기구협력사업 등을 하는 대한민국 대외무상협력사업 수행기관이다.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