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ICA로고

홍보마당

  • KOICA 뉴스
  • 공지사항
  • KOICA 헤드라인
    • KOICA 본부
    • KOICA 해외사무소
  • 언론에 비친 코이카
    • 언론보도
    • 보도자료
  • 멀티미디어뱅크
  • 홍보간행물
    • 브로셔
    • 리플렛
    • 뉴스레터
    • 뉴스레터
    • KOICA연보
    • 함께읽는 KOICA사업 이야기
    • 공모전 수상작 모음집
    • 논문공모수상집
    • KOICA카툰
  • 홍보이벤트
    • 견학프로그램
    • 국제개발협력 특별강의
    • 글짓기공모전
    • 논문공모전
    • 지구촌체험관
  • 청소년마당
  • 홍보대사
HOME > 홍보마당 > 언론에 비친 코이카 > 보도자료
POSTING PRINT
보도자료
제목 KOICA, KT와 ‘방글라데시 기가 아일랜드’ 출범식
작성일 2017-04-27
첨부파일

 

 

31.jpg

 

 

KOICA, KT와 ‘방글라데시 기가 아일랜드’ 출범식

 

 

- 벵골만 모헤시칼리섬에 ICT 솔루션 제공, 의료·교육 혜택 받을 수 있게

- 전자상거래 위한 ‘IT 스페이스’도 운영 … 농어민 소득 증대에 기여

 

 

 

정부 무상원조 전담기관인 KOICA(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는 27일 KT(회장 황창규), 국제이주기구(IOM)와 공동으로 ‘방글라데시 기가 아일랜드’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출범식은 서울과 방글라데시 수도인 다카, ‘기가 아일랜드’가 구축된 모헤시칼리섬을 화상으로 연결해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정우용 KOICA 사업개발 이사, 황창규 KT 회장(이상 서울), 셰이크 하시나 방글라데시 총리(다카), 주나이드 아미드 팔락 방글라데시 ICT부 장관(모헤시칼리섬)이 참석했다.

 

 

‘기가 아일랜드’는 KT가 국내 사회공헌사업인 ‘기가스토리’를 개발도상국으로 확대하기 위해 KOICA, IOM과 협력해 진행한 사업이다. 모헤시칼리섬은 벵골만 남동쪽에 위치한 인구 25만 명의 작은 섬으로 의료·교육시설이 낙후했고 IT환경이 열악했다. 이번 ‘기가 아일랜드’를 통해 육지와 연결됨에 따라 섬 주민 30% 이상이 인터넷과 소통하게 됐다.

 

 

※ KT 기가스토리 :

기가 인프라에 ICT 솔루션을 적용해 도서, 산간 지역주민의 생활환경을 개선하는 공유가치창출(CSV) 프로젝트다. 2014년 10월 처음 시작해 국내에서는 임자도, 대성동, 백령도, 청학동, 교동도 5곳에서 운영 중이며 해외에 추진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KOICA는 의료 인프라가 부족한 모헤시칼리섬에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창의적 가치창출 프로그램(CTS, Creative Technology Solution)을 통해 발굴한 국내 스타트업 ‘힐세리온(대표 류정원)’의 모바일 초음파 기기를 ‘기가 아일랜드’와 접목시킬 예정이다. 이를 통해 모헤시칼리섬 의료진은 저렴한 비용으로 신속하게 임산부 건강진단을 할 수 있게 됐다.

한편 KOICA는 모헤시칼리섬 농·어업의 공정거래 환경 구축과 주민들의 소득증대를 위해 전자상거래와 물류센터 운영도 진행 중이다. KOICA와 KT가 공동조성한 ‘IT 스페이스’를 통해서다.

 

 

※ IT 스페이스 :

IT 스페이스는 모헤시칼리섬 항구 인접에 조성한 전자상거래 물류센터. 1층은 전자상거래 물류센터 및 농업 교육 공간, 2층은 지역 주민을 위한 IT 교육장과 문화 공간으로 활용된다.

 

 

모헤시칼리섬에서 생산되는 말린 생선과 소금은 싸고 품질이 좋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하지만 생산단위가 영세하고 상품화가 충분히 되지 못해 원재료 상태로 판매되다보니 제 값을 받지 못하고 소득증대로 이어지지도 못했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KOICA는 지역 주민들을 상대로 농업 생산성 향상과 비즈니스 교육을 진행하고 현지 산물을 지역 브랜드로 만들고 있다. 생산자가 자신의 생산품을 웹사이트(amardesheshop.com)에 등록하면 방글라데시 전역의 소비자들이 온라인으로 이 상품을 주문하고 주문된 상품은 IT 스페이스에 고용된 청년들이 직접 생산자를 방문해 취합한다. 이 상품의 저장과 포장도 IT 스페이스에서 이뤄진다. 포장까지 마친 상품은 방글라데시 사회적 기업인 ADAG(Amar Desh Amar Gram)의 유통채널을 통해 방글라데시 전역으로 배송된다. ADAG의 전자상거래 노하우와 기존 시설을 활용해 비용을 절감했으며 전자상거래 모델은 곧바로 시행될 예정이다. 생산자들이 사업에 직접 참여할 수 있게 됨에 따라 가격은 공정하게 책정되고 농·어업 생산자들의 소득도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KOICA 사업 담당자는 “우리 기업의 ICT 기술을 활용해 개발도상국의 농업 가치사슬을 혁신한다는 우수 사업 사례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KOICA는 개도국 주민들의 비즈니스를 통한 소득증대를 목표로 다양한 기업과 협력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번 ‘방글라데시 기가 아일랜드’도 KOICA와 KT, 국제기구인 IOM, 방글라데시 정부 등 광범위한 파트너십이 있었기에 실현 가능했다. 개도국의 발전을 위해서는 단순 사회공헌 모델을 넘어서 민간부문의 산업 성장과 지속적인 소득원 창출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 KOICA는 ‘인클루시브 비즈니스 솔루션(Inclusive Business Solution·IBS)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며 협력 파트너 기관을 발굴하기 위해 다음달 23일 설명회와 컨설팅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DAK(dak.koica.go.kr)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끝.

 

 

32.jpg

 

33.jpg

 

 

 

목록


 
홍보실장/이영주, 남효리, 전화: 031-740-0727